Huh Gak – Beautiful Days [Han + Rom]

huh gak

“Beautiful Days” lyrics by Huh Gak (허각), from the album “Love letter”

“Beautiful Days” Hangul:

그래 헤어지길 잘한 것 같아
그래 지금이 적당한 것 같아
맞아 좋은 기억
아직 남아 있을 때
웃는 모습으로 보내주자던
너의 말이 다 맞아
우리 서로가 전부였던 시절
그래 참 많이도 사랑했었지
맞아 행복했었던
기억만이라도
아름답게 살아있도록
지금 헤어지는 게 맞아
서툴게 시작한 처음의
서툴게 사랑한 날들의
때 묻지 않았던
그 시절의 우리가
너무 그립지만
억지스레 막으려 말자
소란스레 돌리려 말자
더는 방해하지 말자
그들만은 아름답도록
가끔 무심히 흘렸던
너의 말
그땐 그런가 보다 지나쳤지
네가 아주 조금씩
달라져 갈 때도
그게 나 때문일 거라는
생각은 꿈에도 안 했어
서툴게 시작한 처음의
서툴게 사랑한 날들의
때 묻지 않았던
그 시절의 우리가
너무 그립지만
억지스레 막으려 말자
소란스레 돌리려 말자
더는 방해하지 말자
그들만은 아름답도록
시간이 흐르고
많은 것이 변해도
우리의 그 시절만큼은
그때 그대로 기억되길
희미해지지 않길
애써 지우려고 않을게
열심히 떠올리며 살게
그리움만으로
내 삶의 힘이 돼줄
아름다운 날들
살아가다 힘든 날이면
사랑하다 힘든 날이면
너도 가끔 떠올려줘
아름다웠던 그 시절을

“Beautiful Days” Romanization:

Show!
geurae heeojigil jalhan geot gata
geurae jigeumi jeokdanghan geot gata
maja joheun gieok
ajik nama isseul ttae
usneun moseubeuro bonaejujadeon
neoui mari da maja
uri seoroga jeonbuyeossdeon sijeol
geurae cham manhido saranghaesseossji
maja haengbokhaesseossdeon
gieokmanirado
areumdapge saraissdorok
jigeum heeojineun ge maja
seotulge sijakhan cheoeumui
seotulge saranghan naldeurui
ttae mutji anhassdeon
geu sijeorui uriga
neomu geuripjiman
eokjiseure mageuryeo malja
soranseure dolliryeo malja
deoneun banghaehaji malja
geudeulmaneun areumdapdorok
gakkeum musimhi heullyeossdeon
neoui mal
geuttaen geureonga boda jinachyeossji
nega aju jogeumssik
dallajyeo gal ttaedo
geuge na ttaemunil georaneun
saenggageun kkumedo an haesseo
seotulge sijakhan cheoeumui
seotulge saranghan naldeurui
ttae mutji anhassdeon
geu sijeorui uriga
neomu geuripjiman
eokjiseure mageuryeo malja
soranseure dolliryeo malja
deoneun banghaehaji malja
geudeulmaneun areumdapdorok
sigani heureugo
manheun geosi byeonhaedo
uriui geu sijeolmankeumeun
geuttae geudaero gieokdoegil
huimihaejiji anhgil
aesseo jiuryeogo anheulge
yeolsimhi tteoollimyeo salge
geuriummaneuro
nae salmui himi dwaejul
areumdaun naldeul
saragada himdeun narimyeon
saranghada himdeun narimyeon
neodo gakkeum tteoollyeojwo
areumdawossdeon geu sijeoreul